의왕시, 교통문화지수 급등… 경기도 내 최고 상승폭
의왕시, 교통문화지수 급등… 경기도 내 최고 상승폭
  • 이양희기자
  • 승인 2024.02.23 19:27
  • icon 조회수 1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토부교통안전公, 운전행태, 보행행태, 교통안전 공동 조사
지자체 교통안전 전문성 교통안전예산확보 1위 정책의지 반영
의왕 시청 전경
의왕 시청 전경

의왕시가 2023년 교통문화지수 실태조사에서 경기도 31개 시군 중 가장 큰 폭으로 등급이 상승해 관심을 끌고 있다.

25일 의왕시에 따르면, 국토교통부와 한국교통안전공단이 공동으로 조사한 교통문화지수는 지자체의 교통문화 수준을 알아보기 위해 전국 229개 지자체를 대상으로 운전행태, 보행행태, 교통안전 등 3개 항목, 18개 지표를 조사·분석해 계량화한 수치다.

의왕시는 2022년 73.20점을 받으며 인구 30만 미만 49개 시 중 48위에 머물렀으나, 2023년에는 81.46점을 기록하며 전년 대비 29단계 상승한 19위를 기록했다.

항목별로는 운전행태 43.46(55점만점), 보행행태 17.27점(20점만점), 교통안전 20.73(25점만점)에서 각각 상승폭이  두드러졌다.

이는 지자체 교통안전 전문성확보 1위, 교통안전예산확보 1위, 교통안전정책 이행정도 11위 등 의왕시의 교통안전을 위한 정책적 의지가 반영된 결과로 보인다.

또 의왕시는 교통사고 잦은 곳 개선사업, 교통안전시설 보강, 의왕경찰서의 교통지도 등으로 교통사고 사망자 수가 2022년 8명에서 2023년 2명으로 감소하며 괄목할만한 성장을 이뤄냈다.

그러나 주요 통과도로에서 현장 조사로 이뤄진 운전행태 평가에서 횡단보도 정지선 준수율, 방향지시등 점등률, 안전띠 착용률, 이륜차 승차자 안전모 착용률 등에서 낮은 점수를 받아 아쉬움을 남겼다.

김성제 의왕시장은 “지속적인 교통체계 개선사업과 교통안전 전문성 확보를 위한 노력이 큰 결실로 이어졌다”며 “의왕시가 행안부의 2023년 지역안전지수 공표에서 우수지역으로 선정되며 명실상부 대한민국에서 가장 안전한 도시로 인정받은 만큼, 내년에는 시민들과 함께 협력해 교통문화지수도 A등급을 획득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의왕/이양희기자lyh@hyundai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