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시, 국토부 ‘드론실증도시 구축사업’ 추진
포천시, 국토부 ‘드론실증도시 구축사업’ 추진
  • 김인철 기자
  • 승인 2024.02.22 18:56
  • icon 조회수 1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 특성 맞는 드론 실증사업 발굴

포천시는 국토교통부가 추진하는 ‘2024년 드론 실증도시 구축사업’에 공모해 지역 특색을 반영한 민군 드론배송 실증사업을 추진한다

국토교통부는 지난 2019년부터 전국 자치단체의 특성에 맞는 드론 실증사업을 발굴해 사업을 지원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드론산업의 경쟁력 강화와 상용화를 목표로 제주도 가파도와 성남시 탄천공원의 드론배송 상용화 실증에 성공했다.

포천시는 지난해 9월 창설한 드론작전사령부와 연계해 민군 드론배송이라는 지역특화 실증사업을 계획했으며, 경기대진테크노파크를 비롯해 우수한 기술력을 보유한 기업과 학계와 함께 컨소시엄을 구성해 공모 도전장을 내밀었다.

시는 경기도 유일 드론특별자유화구역의 장점을 살려 주요 관광지인 산정호수, 아트밸리, 한탄강 비둘기낭 캠핑장과 주요 공원 등에 지역 특산품을, 의료 인프라가 열악한 영중면, 화현면 등에는 응급의료품(의약외품)을 드론으로 배송할 계획이다. 주문은 별도의 앱을 통해 가능하다.

또한, 군부대 배송의 경우 드론을 통해 부식과 취사도구, 군용차량 정비부품 등을 각 부대로 수송하게 된다.

직접 공모사업 발표에 나선 백영현 포천시장은 “드론배송 상용화 사업을 다양한 분야로 확대 및 발전시켜 나갈 계획”이라며, “드론작전사령부와 협력해 AI 기반의 국방 드론전력화의 메카가 되도록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겠다”며 포천의 큰 청사진을 밝혔다.

한편, ‘2024년 드론 실증도시 구축사업’ 공모의 최종 선정결과는 오는 2월 말 발표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