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서‘손연재 리프챌린지컵’열린다
인천서‘손연재 리프챌린지컵’열린다
  • 박신숙
  • 승인 2023.11.17 17:06
  • icon 조회수 8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5일 남동체육관, 국내 외 주니어 부문 선수 등 참가
참가자 갈라쇼 유튜브 리프 챌린지컵 채널 업로드

 

인천시와 인천관광공사가 후원하는 ‘2023 손연재 리프챌린지컵’이 오는 25일 인천 남동체육관에서 열린다.

올해로 5회를 맞이한 ‘2023 손연재 리프챌린지컵’ 1부에는 국내·외 주니어 부문 선수·비선수 참가자들의 경연과 갈라 공연이 열리며, 2부에는 성인부 경연 및 갈라 공연이 펼쳐질 예정이다.

인천시는 손연재 리프스튜디오와 인천 마이스(MICE)산업 발전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업무협약을 맺고, 2019년 제2회 대회부터 인천에서 개최해 오고 있다.

2019년 대회에는 7개국 166명이 참가했고, 2020년에는 코로나19로 행사가 취소, 2021년에는 국내 244명의 선수가 참가해 무관중으로 개최됐다. 2022년도에는 6세~13세 주니어 선수와 비선수 289명이 참가하고 1,000여 명의 참관객이 다녀갔다.

특히 이번 대회에는 처음으로 아마추어 성인부도 참가해 수준급 기량을 선보일 예정이다. 또한 경연이 끝나고 진행되는 갈라쇼는 녹화 후 유튜브 리프 챌린지컵 채널(www. youtube.com/@leapchallengecup3815)에 업로드해 현장에 참가하지 못한 시민들이 감상할 수 있다.

대회는 관람료는 무료이며, 리듬체조를 사랑하는 누구나 참관할 수 있다.

김충진 인천시 문화체육관광국장은 “인천시는 대한민국 리듬체조 역사상 최초 금메달을 수상한 손연재 전 선수와 함께 리듬체조 꿈나무를 육성하고 리듬체조를 대중 스포츠로서 저변 확대에 힘쓰고 있다”며 “인천을 알릴 수 있는 스포츠 행사 유치 및 개최지원을 통해 인천 도시 브랜드 제고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인천시와 인천관광공사가 후원하는 ‘2023 손연재 리프챌린지컵’이 오는 25일 인천 남동체육관에서 열린다.

올해로 5회를 맞이한 ‘2023 손연재 리프챌린지컵’ 1부에는 국내·외 주니어 부문 선수·비선수 참가자들의 경연과 갈라 공연이 열리며, 2부에는 성인부 경연 및 갈라 공연이 펼쳐질 예정이다.

인천시는 손연재 리프스튜디오와 인천 마이스(MICE)산업 발전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업무협약을 맺고, 2019년 제2회 대회부터 인천에서 개최해 오고 있다.

2019년 대회에는 7개국 166명이 참가했고, 2020년에는 코로나19로 행사가 취소, 2021년에는 국내 244명의 선수가 참가해 무관중으로 개최됐다. 2022년도에는 6세~13세 주니어 선수와 비선수 289명이 참가하고 1,000여 명의 참관객이 다녀갔다.

특히 이번 대회에는 처음으로 아마추어 성인부도 참가해 수준급 기량을 선보일 예정이다. 또한 경연이 끝나고 진행되는 갈라쇼는 녹화 후 유튜브 리프 챌린지컵 채널(www. youtube.com/@leapchallengecup3815)에 업로드해 현장에 참가하지 못한 시민들이 감상할 수 있다.

대회는 관람료는 무료이며, 리듬체조를 사랑하는 누구나 참관할 수 있다.

김충진 인천시 문화체육관광국장은 “인천시는 대한민국 리듬체조 역사상 최초 금메달을 수상한 손연재 전 선수와 함께 리듬체조 꿈나무를 육성하고 리듬체조를 대중 스포츠로서 저변 확대에 힘쓰고 있다”며 “인천을 알릴 수 있는 스포츠 행사 유치 및 개최지원을 통해 인천 도시 브랜드 제고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인천시와 인천관광공사가 후원하는 ‘2023 손연재 리프챌린지컵’이 오는 25일 인천 남동체육관에서 열린다.

올해로 5회를 맞이한 ‘2023 손연재 리프챌린지컵’ 1부에는 국내·외 주니어 부문 선수·비선수 참가자들의 경연과 갈라 공연이 열리며, 2부에는 성인부 경연 및 갈라 공연이 펼쳐질 예정이다.

인천시는 손연재 리프스튜디오와 인천 마이스(MICE)산업 발전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업무협약을 맺고, 2019년 제2회 대회부터 인천에서 개최해 오고 있다.

2019년 대회에는 7개국 166명이 참가했고, 2020년에는 코로나19로 행사가 취소, 2021년에는 국내 244명의 선수가 참가해 무관중으로 개최됐다. 2022년도에는 6세~13세 주니어 선수와 비선수 289명이 참가하고 1,000여 명의 참관객이 다녀갔다.

특히 이번 대회에는 처음으로 아마추어 성인부도 참가해 수준급 기량을 선보일 예정이다. 또한 경연이 끝나고 진행되는 갈라쇼는 녹화 후 유튜브 리프 챌린지컵 채널(www. youtube.com/@leapchallengecup3815)에 업로드해 현장에 참가하지 못한 시민들이 감상할 수 있다.

대회는 관람료는 무료이며, 리듬체조를 사랑하는 누구나 참관할 수 있다.

김충진 인천시 문화체육관광국장은 “인천시는 대한민국 리듬체조 역사상 최초 금메달을 수상한 손연재 전 선수와 함께 리듬체조 꿈나무를 육성하고 리듬체조를 대중 스포츠로서 저변 확대에 힘쓰고 있다”며 “인천을 알릴 수 있는 스포츠 행사 유치 및 개최지원을 통해 인천 도시 브랜드 제고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박신숙 기자 pss@hyundai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