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청 운동부, 전국체전서도 빛났다
고양시청 운동부, 전국체전서도 빛났다
  • 고중오 기자
  • 승인 2023.10.25 17:24
  • icon 조회수 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역도 아시안게임 금 박혜정 한국신 우승
수영 아시안게임 은 조성재 메달4개 획득
육상 백승호, 테니스 안유진, 태권도 박혜진 '금'

 

고양시청 직장운동부 선수들이 항저우 아시안게임에 이어 지난 13일~19일까지 전라남도에서 열린‘제104회 전국체육대회’에서 금 . 은 . 동메달을 휩쓸며 또 한 번 선전했다.

항저우 아시안게임 금메달리스트 박혜정이 전남 완도군 완도농어민문화체육센터에서 열린 전국체육대회에서 역도 여자일반부 87kg 이상급 인상 124kg을 들어 2위를 기록하고 용상 170kg을 들어 한국 신기록을 세우며 여자일반부 우승을 차지했다.

역도팀 신록은 용상 156kg에 성공해 1위를 차지했고 합계 2위로 경기를 마쳤다.

박주효는 인상 149kg으로 2위, 용상 186kg에 성공하며 용상 1위, 합계 1위를 확정지었다.

수영팀 활약도 빛났다. 항저우아시안게임에서 은메달을 딴 조성재는 평영 100m, 200m에서 각각 금메달을 목에 걸었고 혼계영 400m에서 은메달, 혼성 혼계영 400m에서 동메달을 따냈다.

항저우아시안게임 금메달리스트 이유연은 혼계영400m에서 은메달, 자유형 200m에서 동메달, 계영 400m, 800m에서 각각 동메달을 목에 걸었다.

남자 중장거리의 간판으로 5,000m 한국 신기록 보유자인 백승호는 남자일반부 5,000m 육상 경기에 참가해 1위를 차지했다.

테니스팀 안유진은 단체전에서 1위를 차지해 금메달을 획득했고, 세팍타크로팀은 단체전에서 은메달을 획득했다.

태권도팀 박혜진은 항저우아시안게임에 이어 여자 53kg급에서 금메달을 획득했고, 이아름은 여자 57kg급에서 은메달을 획득했다.

한편 이동환 고양시장은 항저우 아시안게임을 마치자마자 전국체육대회에 출전해 멋진 활약을 보여준 선수들이 자랑스럽다며 고양시청 직장운동부들의 열정과 노력을 시민들과 함께 응원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