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시민 안심소비 환경 조성 수산물 위생 관리 실태 합동 점검
인천시, 시민 안심소비 환경 조성 수산물 위생 관리 실태 합동 점검
  • 김종득
  • 승인 2022.06.16 15: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산물 식중독 예방 산지 위·공판장 확인
적정 온도 유지 통한 선도관리 등 안전성

 

인천시는 2022년도 여름철 수산물 위생 관리 지도·점검 계획을 수립하고, 오는 20일부터 24일까지 관내 수산물 산지 위·공판장에 대해 안전관리 실태 관계기관 합동점검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점검은 여름철 빈번히 발생하는 비브리오균* 등에 의한 수산물 식중독 예방을 위해 시 수산기술지원센터, 군·구, 국립수산물품질관리원 인천지원 등과 함께 위·공판장에 위생 관리 기준 준수 여부를 확인하고, 점검결과에 따른 위생관리 후속조치 등을 할 예정이다. * 비브리오 패혈증 : 비브리오균(Vibrio vulnificus) 감염에 의한 발생하는 급성 패혈증으로, 급성발열, 오한, 구토, 복통, 설사 등 발생하며 치사율이 30~50%, 익히지 않은 날것의 어패류 및 생선류를 섭취했을 때 감염

이번 합동점검에서는 △수산물 적정 온도 유지를 통한 선도관리 △외부 오염 방지를 위한 작업장 구조 및 위생 장비·기구 등 사용관리 △폐기물 처리 방법 준수 △위·공판장 종사자 등 개인위생 관리 등 이며, 수산물 및 해수를 채취해 비브리오 패혈증, 콜레라 등 안전성 항목을 중점 점검할 예정이다.    

오국현 시 수산과장은 “관내 위·공판장 수산물 위생 안전관리 실태점검을 통해 수산물 거래 이전 단계부터 원천적인 식중독 차단에 집중할 예정”이라며 “코로나 19 일상회복 시기에 맞춰 시민들이 우리 수산물을 안심하고 소비할 수 있도록 안전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종득 기자 kjd@hyundai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