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녁 8시부터 10분간 불을 꺼요”
“저녁 8시부터 10분간 불을 꺼요”
  • 안양/이양희기자
  • 승인 2022.04.21 16: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양시 ‘지구 위한 실천 바로 지금 나부터’ 소등 행사

안양시는 4월 22일 '52주년 지구의 날'을 맞아 이달 22일부터 28일까지 한 주 동안을 '제14회 기후변화주간'으로 정해,‘지구를 위한 실천 바로 지금 나부터’라는 주제로 탄소중립 인식 제고를 위한 이벤트를 추진한다.

특히 22일 지구의 날에는 오후 8시부터 10분 간 소등행사를 실시한다.

21일 시에 따르면, 이번 안양시「지구의 날」소등행사는 안양시청, 평촌아트홀, 안양파빌리온 등 공공건물 및 지역상징물을 중심으로 오후 8시부터 10분간 진행된다. 공공기관 건물 내 전등 및 외부조명이 꺼지고, 컴퓨터를 비롯한 전자기기 전원차단 등이 이뤄질 예정이다.

또 관내 공동주택을 중심으로 일반 가정집도 지구의 날 하루 10분 소등에 동참할 것이 요구된다. 이와 같은 내용은 SNS 및 엘리베이터 미디어보드 등에서 확인할 수 있다.

환경부에 따르면 참여를 희망한 건물들이 10분 동안 조명을 소등할 경우 이산화탄소 약 52톤의 감축 효과가 있으며, 이는 30년생 소나무 7900여 그루가 연간 흡수하는 이산화탄소량과 같다고 한다.

시는 아울러 이날 아침 출근길‘걸어서 출근하기’캠페인을 전개한다. 시청을 비롯한 산하 공공기관 전 직원들은 자율적으로 대중교통이나 도보로 출근하게 된다. 일반시민 또한 자율적 참여가 기대된다.

또 기후변화주간 동안에는 시청사 1층 로비에 기상기후 사진 공모작 30점이 전시된다. 작년 대상 수상작인‘국지성 호우’등 다양한 기상상태를 확인하는 기회가 될 것으로 보인다.

송재환 안양시장 권한대행은“시민 모두가 ‘지구의 날’ 저녁 8시 10분간 소등행사 참여를 통해 지구를 살리는 데 동참할 것을 당부 드리며 저탄소 생활 실천 공감대가 확산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안양/이양희기자 lyh@hyundai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