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평문화재단 ‘풍경의 각도’ 展
부평문화재단 ‘풍경의 각도’ 展
  • 박경천 기자
  • 승인 2021.02.24 15: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연의 풍광등 다양하게 표현
이주연, 부평에서 바라본 강화도 2    <사진·부평문화재단 제공>

 

 

부평구문화재단(대표이사 이영훈)은 이달 25일(목)부터 내달 21일(일)까지 부평아트센터 갤러리꽃누리에서‘8th 부평작가열전 - 풍경의 각도’電을 개최한다.

‘부평작가열전’은 부평 연고 시각 예술가들을 고루 조명하는 연례전시로 해마다 새로운 주제를 통해 지역을 대표하는 작가들을 소개해왔다. 올해 여덟 번째 ‘부평작가열전’에서는 ‘풍경 Landscape’이라는 주제로 예술가의 시선에 포착된 자연의 풍광과 도시의 전경을 다양한 양식으로 구현한 작품들을 소개한다.

부평의 중견작가 이승희는 여행가적 취미를 바탕으로 강원도 곳곳 사계절의 자연을 담은 세밀한 풍경화를, 이주연은 부평에서 바라본 강화도의 모습을 순수하게 재현한 감각적인 풍경화를, 이향미는 아르슈 지(Arches)와 수채를 사용해 시(時)적 정취를 담은 풍경화를 선보인다. 부평영아티스트 3기 신재은은 낯익었던 풍경이 낯선 풍경으로 다가올 때의 감정을 독특한 조형언어로 은유하여 특별한 경관을 연출한다. 부평영아티스트 4기 육효진은 온라인스트리밍 기술을 활용하여 흡사 가상과 같은 현실의 풍경을 재 응시하는 경험을 전달한다. 출품된 작품들은 모두 각각의 양식으로 일상의 습관과 같은 지각에 특별한 자극을 선사할 예정이다.

이번 전시는 전 연령층이 무료로 즐길 수 있으며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진행된다.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온라인 사전예약과 현장 접수를 병행하여 운영되며, 자세한 내용은 부평구문화재단 홈페이지(www.bpcf.or.kr) 또는 전화(☏032-500-2057)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인천/박경천 기자 pkc@hyundai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