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 사성공원, ‘주민 휴식공간’새단장
광명 사성공원, ‘주민 휴식공간’새단장
  • 박교일 기자
  • 승인 2020.11.17 18: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야외무대·운동기구 등 설치
CCTV·보안등 설치로 안심

 

광명시 사성공원이 6개월의 정비공사로 새단장을 마치고 16일 문을 열었다. 시는 16일 사성공원에서 박승원 광명시장, 박성민 광명시의회 의장, 도의원, 시의원, 지역 주민 등 6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준공식을 가졌다. 사성공원은 농구장, 배드민턴장, 족구장이 있던 체육공원이었으나 지난 해 9월 체육시설물을 철산배수펌프장 유수지로 이전함에 따라 주민들에게 다양한 휴식공간을 제공하고자 지난 5월 정비공사에 들어가 10월 마무리했다.
광명시는 5억1천만 원의 예산을 투입해 2,500㎡(약750평) 부지에 야외무대, 나무집, 잔디광장, 야외테이블, 파고라, 운동기구 등을 설치하고 안전을 위해 CCTV 및 보안등도 설치했다.
시는 획일화된 체육공원에서 벗어나 주민들이 원하는 쉼터를 만들기 위해 공사 전 주민설명회를 3차례 개최하고 의견을 수렴했으며 나무집, 가족 소풍 공간(테이블, 의자), 운동기구, 산책로 조성 등 주민들의 의견을 최대한 반영했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사성공원을 주민들이 원하는 공간으로 만들고자 주민들의 의견을 최대한 수렴해 새롭게 조성했다”며 “아파트가 밀집되어 있는 철산1, 2동 주민들에게 새로운 휴식공간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광명시는 최근 도덕산 유아숲 체험장을 조성했으며 안양천, 목감천을 꽃과 잔디, 휴식공간이 있는 시민공원으로 조성하는 등 도심 속 생활로 지친 시민에게 자연휴식공간을 제공하고자 노력하고 있다.
광명/박교일 기자 pk@hyundai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