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의회, 장마철 대비 재해취약시설 점검
인천시의회, 장마철 대비 재해취약시설 점검
  • 정성엽
  • 승인 2020.07.14 15: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교매립지 배수펌프장 등 3곳 방문
유관기관 시설 등 재해예방 대응체계 점검

인천시의회는 14일 장마철 집중호우를 대비하여 부평소방서, 서울도시철도 7호선 석남연장 건설사업 현장, 인천교매립지 배수펌프장 등 3개소를 방문하여 재해취약시설을 확인하고 유관기관의 재해예방 대응체계를 점검했다.
부평소방서를 방문하여 구조·구급 장비와 시설을 점검하고 시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기 위해 최일선 현장에서 헌신하는 소방공무원의 노고를 격려했다. 의원들은 장마철 발생하는 구조·구급상황에 신속히 대응할 수 있도록 유관기관과 유기적 협조체계를 강화해달라고 당부했다. 또한 코로나19 국가적 대응을 위해 119 구급대의 환자 이송 등 신속한 방역에도 최선을 다해 달라고 했다.
또한, 대형건설사업장의 현장관리 상황을 확인 위해 서울도시철도 7호선 석남연장 건설사업 현장을 찾아 사업추진 상황과 재해 취약요인을 점검했다. 의원들은 주요현장이 지하시설물인 점을 감안하여 재해예방 모니터링을 강화하고 지상현장의 도로 주변 안전관리에도 만전을 기해줄 것을 당부했다. 해당사업은 부평구, 서구의 교통인프라를 획기적으로 개선해 줄 것으로 기대되는 사업으로 최선을 다해 마무리해 달라고 했다.
이어 인천교매립지 배수펌프장을 찾아 펌프장 시설과 위기대응 체계를 점검했다. 의원들은 과거 타 지역에서 집중호우 기간 중 배수펌프장 작동이 원활치 않아 큰 피해가 발생했던 점을 언급하며 어떠한 상황이 발생해도 신속히 대응할 수 있도록 사전에 철저히 준비해 달라고 했다.
신은호 인천광역시의회의장은 “최근 중국과 일본에서 폭우로 인해 하천이 범람하고 많은 인명피해가 발생하고 있다.”라고 하며 “유관기관에서는 시민이 안심하고 생업에 매진할 수 있도록 항상 경각심을 갖고 최악의 상황을 가정하여 사전에 대응해 달라.”라고 강조했다. 또한 “현장에서 많은 어려움이 있지만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유관기관에서는 협력체계를 더욱 강화하고 방역에도 최선을 다해달라”고 격려했다.
정성엽 기자 jsy@hyundai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