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단원署, ‘우리동네 시민경찰’ 선정
안산단원署, ‘우리동네 시민경찰’ 선정
  • 홍승호
  • 승인 2020.05.28 18: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하철역 불법촬영 피의자 검거 염정우씨

 

안산단원경찰서에서는(서장 김태수) 27일 지하철역에서 불법촬영한 피의자를 검거한 염정우씨(30세)를 ‘우리동네 시민경찰’로 선정하고 표창을 전달했다.
‘우리동네 시민경찰’이란 범인검거와 인명구조 등 공동체 치안에 기여한 시민에게 부여하는 명칭이다.
염정우씨는 지난 6일 안산시 초지역에서 여성의 신체를불법 촬영한 남성을 발견하고, 현장에서 붙잡아 경찰관에게 인계함으로써 추가 피해를 방지했다.
안산단원경찰 서장(총경 김태수)은 “실제 범죄가 일어나는 현장에서 기지를 발휘해 범인을 검거하는 일은 쉽지 않다. 범인 검거에 큰 도움을 준 시민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하며 앞으로도 시민이 공동체 치안을 실천한 사례를 적극 발굴할 것”이라고 밝혔다.
안산/홍승호 기자 shhong4747@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