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호영 “동안구, 철도교통의 허브로 만들겠다”
임호영 “동안구, 철도교통의 허브로 만들겠다”
  • 이양희
  • 승인 2020.03.29 17: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래통합당 임호영 후보(안양 동안갑)는 29일 "새로운 안양의 봄이 찾아올 것" 이라며, "최선의 노력을 다해 한 걸음이라도 더 뛸것"이라고 밝혔다. 임 후보는 "월판선에 비산간이역을 설치하고 GTX-C 노선이 인덕원역에 정차하는 등 철도서비스 확대에 따른 주민들의 교통편익 증가가 중요 공약"이라면서, "동안구를 철도교통의 허브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그는 또 "장기간을 민주당이 집권했는데 변화가 필요한 시점“ 이라며, "정말 지킬 수 있는 현실적인 공약들을 내세워 동안갑 주민들에게 믿음과 신뢰를 주게끔 그 약속을 반드시 지켜낼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허황된 공약을 하는 후보들을 보면 참으로 안타깝다. 이제 유권자들이 모르는 척 눈감아 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안양/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