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명근 도의원, 이화~삼계간 공사 단축 논의
오명근 도의원, 이화~삼계간 공사 단축 논의
  • 이천우 기자
  • 승인 2019.10.17 17: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 평택상담소에서 오명근 도의원(더민주, 평택4)은 지난 16일 경기도 건설본부장 안용붕, 평택시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이화 삼계 간(지방도 302호선) 공사기간 단축 방안에 대해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경기도 평택시 포승읍 홍원리와 청북읍 현곡리를 연결하는 지방도 302호선(이화~삼계 간 도로 확·포장 공사) 도로공사로 2005년 실시설계를 완료하고 2006년 1월 도로구역이 결정되어 일부 보상을 추진해 왔다.
안용붕 건설본부장은 “금년 연말까지는 모든 보상과 설계가 마무리되고 공사 착공이 원만히 진행되길 경기도에서도 노력하겠으며 특히, 고덕 광역교통망 8-A 8-B, 2-A 2-B 도로 노선에 대해서도 빠른 시일 내 설계가 완료되어 공사가 진행이 될 수 있도록 평택시의 적극적인 관심과 협조를 부탁한다고”고 말했다.
오명근 의원은 “예산이 확보된 만큼 이화~삼계 간 도로의 사업이 조속히 추진되길 바라며 이 도로가 확충이 되면 국도 39호선 등 주변도로의 교통 분산 효과, 교통 불편에 대한 해소, 지역경제 활성화 및 지역주민들의 생활환경이 지금보다는 더 향상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전했다.
수원/이천우 기자 leecw71@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