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수구, 환경오염 대두 빛공해 대응
연수구, 환경오염 대두 빛공해 대응
  • 남용우
  • 승인 2019.10.16 16: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빛방사 측정장비 구비 체계적 관리

인천 연수구가 새로운 환경오염으로 대두되는 빛공해에 대응하고자 휘도계, 조도계 등 빛방사 측정장비를 갖추고 보다 체계적인 빛방사 관리에 나섰다.
인공조명에 의한 빛공해방지법의 시행과 함께 연수구 전지역이 조명환경관리구역으로 2019년 1월 지정됨에 따라 구는 빛방사 측정 전문장비를 통해 사업장 간판 등 법에 적용되는 인공조명에 대한 객관적인 측정 자료를 확보하여 주민불편사항을 최소화 하겠다는 계획이다. 
빛공해란 인공조명의 과도한 사용으로 야간에도 낮처럼 밝은 상태가 유지돼 각종 부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신 감각공해이다. 필요 이상의 인공조명 사용은 에너지 낭비이며, 이산화탄소 과다배출 뿐 아니라 인근 주민들의 수면방해 등 환경피해를 일으킬 수 있기에 더욱 관리가 필요한 분야이다.
연수구 관계자는 “빛방사 측정기 도입으로 주민들을 불편하게 하는 빛공해를 체계적으로 관리하여  주민들에게 쾌적한 환경을 제공하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남용우 기자 nyw@hyundai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