韓·中 합창예술 교류 우호 도모
韓·中 합창예술 교류 우호 도모
  • 남용우
  • 승인 2019.08.13 17: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인천관광공사, 한중국제합창제 개최

 

인천시와 인천관광공사(사장 민민홍)는 한국과 중국의 수준 높은 합창예술 교류를 통해 상호간의 문화 교류와 우호증진을 도모하는 ‘2019 한·중국제합창제‘를 오는  24일(토)~25일(일), 양일 간 인천 글로벌캠퍼스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인천시와 인천관광공사가 후원하고, (사)한국음악협회, 중국합창협회, YTN, 경기일보가 주최하는 ‘2019 한·중국제합창제’는, 올해로 3회를 맞으며 한·중 양국 간 문화 교류 및 우호증진을 상징하는 행사로 자리매김했다.
한국과 중국을 대표하는 합창단이 참여하는 이번 행사는 인천, 경남, 충북 지역 합창단을 포함한 국내합창단 300여 명과 중국 광동 전역 및 하얼빈, 항저우, 윈난, 산시 등 약 12개 지역의 중국 합창단 1,200여 명이 참가할 예정이다. 합창단은 각 지역의 전통악기를 활용한 전통 민요, 자유곡과 함께 우리나라 대표 민요 ‘아리랑’과 중국의 대표 민요 ‘모리화’를 표현한 합창제 주제가 ‘아리랑&모리화’도 선보일 예정이다.
남용우 기자 nyw@hyundai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