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 섬유공장서 30대 근로자 감전돼 숨져
포천 섬유공장서 30대 근로자 감전돼 숨져
  • 신원기 기자
  • 승인 2019.07.16 18: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5일 오후 7시께 포천시 가산면의 한 섬유 제조 업체에서 근로자 A(36)씨가 감전되는 사고가 났다.
A씨는 심폐소생술을 받으며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결국 숨졌다.
경찰은 A씨가 시설 내 기기를 조작하다 팔이 전선 부분에 닿으며 감전됐다는 목격자들의 진술을 토대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포천/신원기 기자 swk@hyundai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