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장애인 친화 ‘오소가게’ 현판식
안산시, 장애인 친화 ‘오소가게’ 현판식
  • 정성엽
  • 승인 2024.04.25 19:15
  • icon 조회수 6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산시는 지난 24일 장애인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음식점, 문화·체육시설, 의료기관 등 30개소를 장애인 권익옹호 업소 ‘오소가게’를 추가 선정하고 현판식을 개최했다고 25일 밝혔다.

‘오소가게’는 상점 이용이 어려운 장애인의 편의 증진을 위해 장애 친화적 환경이 조성된 곳을 △안산시 △안산시장애인복지관 △안산시상록장애인복지관 △사회적협동조합 꿈꾸는 느림보가 함께 ‘장애인 권익옹호 업소’로 선정해 인증하는 브랜드다. 평범하고 친근한 인사말인 ‘이리(로) 오소’, ‘이리 오세요’를 시가 자체 브랜드로 개발했으며 현재 145개소를 지정해 운영 중이다.

이번에 추가로 선정된 오소가게는 상점주의 신청과 인증 절차를 마친 30개소로 대표로 단원구 고잔동 소재 카페 ‘미정커피 로스터스’에서 현판식이 진행됐다. 

이상희 미정커피 로스터스 대표는 “장애인뿐만 아니라 노인, 임산부 등 배려가 필요한 모든 손님이 편안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박소운 복지국장은 “장애에 대한 편견을 갖지 않고 평등하게 함께 살아갈 수 있는 사회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안산시 곳곳에 장애인 친화적 환경이 조성될 수 있도록 돕겠다”고 말했다.

한편, 오소가게 지정 신청은 안산시청 누리집(홈페이지) 시민참여에서 가능하며, 안산시는 오소가게로 지정된 상점주와 간담회 등 다양한 장애인식 개선 사업도 추진할 계획이다.

안산/정성엽 기자 jsy@hyundai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