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사회적기업 천년장터 열어
안양시, 사회적기업 천년장터 열어
  • 이양희
  • 승인 2018.09.03 18: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양시는 관내 사회적경제기업의 판로개척과 홍보를 위해 지난 1일 롯데백화점 평촌점 샤롯데광장에서 사회적기업 천년장터를 개최했다.
이 날 행사에는 시 관내 사회적기업, 마을기업, 협동조합 등 18개 사회적경제기업이 참가해 직접 생산ㆍ제작한 수공예품, 생활용품, 친환경농산물 등을 판매했다.
또 행사장 한쪽에 장애인 인식개선을 위한 멀티동화구연 공연, 국악공연, 재능나눔공연, 치즈만들기 체험, 로봇과학 체험 등의 행사를 마련해 시민들로부터 눈길을 끌었다.
시는 오는 8일 토요일에도 같은 장소에서 오전10시30분부터 오후 5시까지 장터를 개최할 예정이다. 한편, 사회적기업은 공익을 우선 목적으로 하는 기업으로서, 안양시에는 현재 사회적기업, 마을기업, 협동조합 등 모두 127개 사회적경제기업이 있다.
안양/이양희기자lyh@hyundai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