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몬테네그로 꺾고 U-20 여자핸드볼 8강 진출
한국, 몬테네그로 꺾고 U-20 여자핸드볼 8강 진출
  • 이동근
  • 승인 2018.07.11 10: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승리 후 환호하는 허수림(왼쪽)과 김예진. [국제핸드볼연맹 인터넷 홈페이지 사진]
승리 후 환호하는 허수림(왼쪽)과 김예진. [국제핸드볼연맹 인터넷 홈페이지 사진]

한국 20세 이하 여자핸드볼 대표팀이 세계선수권에서 7회 연속 8강 진출을 달성했다.
조한준(인천시청) 감독이 지휘하는 한국은 10일(현지시간) 헝가리 데브레첸에서 열린 제21회 세계여자 주니어(20세 이하) 핸드볼선수권대회 8일째 16강전에서 몬테네그로를 28-23으로 제압했다.
2005년 대회부터 7회 연속 이 대회 8강에 진출한 한국은 덴마크와 4강 진출을 다툰다.
덴마크는 독일을 25-24, 1점 차로 꺾고 8강에 올랐다.
2014년 이 대회에서 우승한 우리나라는 2016년 대회에서는 8강까지 진출했다.
한국은 송혜수(한국체대)가 혼자 7골을 터뜨리며 공격을 주도했다.
이번 대회 8강은 한국-덴마크 외에 헝가리-루마니아, 러시아-네덜란드, 노르웨이-프랑스 경기로 정해졌다.
8강에 오른 나라 가운데 한국을 제외한 7개국은 모두 유럽 나라들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