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 간호사 ‘기숙 빌라’침입 40대 덜미
여자 간호사 ‘기숙 빌라’침입 40대 덜미
  • 오용화
  • 승인 2018.06.01 08: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자 간호사들이 거주하는 기숙사 용도의 빌라에 침입, 강도 행각을 벌인 4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화성동부경찰서는 31일 강도상해 혐의로 김모(43)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
김씨는 지난 29일 오후 8시 20분께 경기도 오산시 한 빌라 2층에 들어가 60만원 상당의 지갑 등 금품을 훔치다가 A(여)씨에게 발각되자 흉기로 A씨를 위협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반항하는 과정에서 손에 경상을 입었다.
간호사인 A씨는 병원에서 마련해 준 기숙사 용도의 해당 빌라에 동료 2명과 거주하고 있다.
사건 당시 A씨는 혼자 있다가 피해를 당했다.경찰은 도주한 용의자 행적을 추적, 범행 20시간 만인 30일 오후 4시께 현장에서 3㎞가량 떨어진 원룸에서 김씨를 체포했다.
오산/오용화 기자 oyh@hyundai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