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영수 “시의원 공천자심사 반발”
안영수 “시의원 공천자심사 반발”
  • 유지남
  • 승인 2010.04.13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 강화군 제1선거구 안영수(한나라당)예비후보는 13일 기자회견을 열어 한나라당 인천시당 공천심사위원회(이하 공심위)가 인천시의원 후보 공천자를 사실상 확정한 것과 관련, 강력 반발하고 나섰다.
안 후보는 공심위 면접에서 최선을 다했고, 타 후보와 비교할 때 자질이나 능력이 우월함에도 불구하고 “짜여진 각본에 따라 의도적으로 배제한 것은 시당 공심위가 한나라당의 후보 공천심사기준을 정면 위반 한 것으로 받아들일 수 없다”고 주장했다.
또한 “원칙을 무시한 공천심사를 통해, 시의원 후보를 정하는 것은 강화군민과 대다수 당원들의 의사를 무시한 것으로 이는 당원과 군민의 거센 역풍과 본선 경쟁력에도 치명타를 입을 것”이라며, 한나라당 인천시당 공심위와 이경재 국회의원은 각성하라고 촉구했다.
한편, 안 후보는 13일 한나라당을 탈당하고, 이번 6.2 지방선거에서 자신과 뜻을 같이하는 군민들과 함께 백의종군 한다는 각오로 한나라당을 심판하겠다고 선언했다.
강화/유지남 기자 yjn@hyundai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