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윤희 “소외된 청소년 사회적응 돕겠다”
이윤희 “소외된 청소년 사회적응 돕겠다”
  • 이천우
  • 승인 2010.04.13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윤희 한나라당 수원시장 예비후보는 12일 소외된 청소년이 자활의 의지를 키워 어엿한 성인으로 사회에 적응할 수 있도록 청소년 대책을 세우겠다고 밝혔다.
이 후보는 “나는 가난한 농부의 집에서 태어나 농사일 등 갖은 잡일을 하면서 성장했다”고 고백하고 “부모의 사망이나 이혼, 본인의 한때 탈선 등으로 사회로부터 소외된 청소년들이 의외로 많음을 알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 후보는 “저는 서민의 고통과 어려움을 언제나 함께 해결하겠다는 생활지원시정을 이미 시민들에게 공약했다”며 “시장이 되면 소외 청소년들이 홀로 서도록 상담, 직장 인턴십 등 프로그램으로 돕겠다”고 다짐했다.
이 후보는 소외 청소년 뿐 아니라 실업자, 노약자 등 사회적 약자들이 가난을 대물림하지 않도록 지원하는 종합복지조례 제정을 공약한 바 있다.
수원/이천우 기자 leecw71@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