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분당신도시 선도지구’ 속도낸다
성남시 ‘분당신도시 선도지구’ 속도낸다
  • 김정현
  • 승인 2024.06.11 15:43
  • icon 조회수 56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객관적·합리적 평가 기준 마련안 심도 논의
국토부 적용 주민 동의율 큰 평가 세부 검토
성남시가 10일 분당신도시 선도지구 민관합동 TF추진단 두번째 회의를 열고 있다.

오는 25일 분당신도시 선도지구 공모를 앞두고 성남시가 세부 공모지침 마련에 속도를 내고 있다.

시는 지난 달 27일 ‘분당신도시 선도지구 민관합동 TF 추진단’ 첫 회의를 개최한 데 이어 10일 시청 제2회의실에서 두번째 TF 추진단 회의를 열었다. 민관합동 TF추진단 단장인 부시장을 비롯하여 재개발재건축추진단장, 관련 부서, 국토부 총괄기획가(MP), LH 미래도시 지원센터 및 재개발재건축추진지원단 민간 전문가 등이 참석했다.

이번 회의에서는, 정주환경 개선의 시급성과 도시기능 활성화 필요성, 사업 실현 가능성 등의 항목에 대한 객관적이고 합리적인 기준을 마련하기 위한 심도 있는 논의가 이뤄졌다.

시는 국토부의 선도지구 표준 평가기준을 적용해 주민 동의율을 가장 큰 평가 요소로 두고 현재 세부 배점 기준을 검토 중이다.

이날 회의에서 논의된 사항을 바탕으로 최종 평가기준 및 주민동의서 양식 등 세부 공모지침을 확정해 6월 25일 시 홈페이지에 공고할 예정이다.

공모지침 공고 후 주민들이 동의서를 받아 제반 서류를 준비해 9월 제안서를 접수하면 시는 10월 중에 평가 및 국토부 협의를 거쳐 11월에 선도지구를 최종 선정한다.

선도지구 공모에 신청하려면 구역 내 전체 토지등소유자의 50% 이상 동의와 단지별 토지등소유자의 50% 이상 동의를 받아야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