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원, 금촌통일상권 성과 보고회
경상원, 금촌통일상권 성과 보고회
  • 심재호
  • 승인 2024.05.29 20:43
  • icon 조회수 6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시장상권진흥원(이하 경상원)이 지난 28일 금촌전통시장 고객센터에서 금촌통일상권진흥구역 사업 성과보고회를 개최하고 4년간 추진됐던 4년간의 사업을 마무리한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성과보고회는 지난 2020년 경기도형 상권진흥구역 지정·지원사업의 지난 사업성과를 공유하고자 마련됐다.

 이날 자리에는 이용욱 경기도의회 의원(파주3)과 주한서 경상원 사업본부장을 비롯해 경기도 시장상권지원팀, 금촌통일상권진흥구역 상인회장 및 관계자 등 총 50여명이 참석했다.

경기도형 상권진흥구역 지정·지원사업은 상권의 자생력 강화를 위해 전통시장과 주변 상권을 하나의 ‘상권진흥구역’으로 지정하고, 4년간 총 40억원의 예산을 투입해 시설환경개선, 거리정비 및 디자인, 상인조직 역량 강화, 관광 네트워크 사업 등 전방위적 지원을 하는 사업이다.

 금촌통일상권진흥구역은 △보행환경개선 △DMZ야생화 꽃길조성 △문화거리, 어울림장터 △태양광 발전설비 설치 및 탄소중립 캠페인 △고객쉼터 조성 등을 추진했다.

이 의원은 이날 “상권 활성화를 위해 노력해 준 구성원들의 노고에 감사를 드린다”며 “경기도의회는 경기도, 경상원, 지자체와 함께 경제 활성화를 염원하는 도민들의 바람에 깊이 공감하고 귀 기울여 속도감 있는 상권 활성화 지원방안을 마련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경기도 및 경상원 관계자는 “분리된 상권을 하나의 상권으로 통합해 조직화된 상권을 구성하는 일은 개별 소상공인의 한계를 극복하고 상권 전체를 보호하는 의미있는 작업”이라며 “상권의 지속 성장을 위해 차별화된 콘텐츠 확보와 체류형 관광자원 개발이 중요한데 경상원의 상권별 강점을 활용해 머무를 수 있는 매력 상권으로 성장시키기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