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 메네스 음대 인천 유치 본격화
뉴욕 메네스 음대 인천 유치 본격화
  • 박신숙
  • 승인 2024.05.29 20:41
  • icon 조회수 6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訪美 유정복 시장, 확장캠퍼스 설립 양해각서 체결
송도 글로벌캠퍼스 설립…경쟁력 있는 교육 기대

 

뉴욕 맨하탄에 위치한 ‘메네스 음대’ 인천 유치가 본격화될 전망이다.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현지시간 28일 미국을 방문 중인 유정복 시장이 메네스 음대와 「확장캠퍼스 설립」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체결식에는 유정복 인천시장을 비롯해, 메네스 음대의 모(母) 학교 그룹인 뉴스쿨의 린다 라파포트 이사회 의장, 리차드 케슬러 메네스 음대 대표, 윤원석 인천경제청장 등이 함께 참석했다.

메네스 음대는 ‘뉴스쿨’ 의 소속 대학으로, 1916년 데이비드 메너스에 의해 설립됐다. 세계 1위 패션 대학인 ‘파슨스 디자인 스쿨’도 뉴스쿨의 소속 대학 중 하나이다. 

정명훈, 곽승, 이용훈, 선우예권, 머레이 퍼라이아 등 세계적인 클래식 음악인들을 다수 배출했으며, 세계 최고 수준의 교수진과 체계적인 교육 프로그램으로 글로벌 인지도가 매우 높다. 세계적 피아니스트 리차드 구드, 블라디미르 펠츠만 등도 동 대학 교수진으로 활약하고 있다.  메네스 음대 확장캠퍼스는 송도에 위치한 인천글로벌캠퍼스(IGC) 내 설립을 추진 중이다. 한국뉴욕주립대 패션기술대학교(FIT) 등 현재 운영 중인 5개 외국 대학과 함께 문화·예술 분야에서도 더욱 경쟁력 있는 교육 구성을 가지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 

유정복 인천시장은 “인천이 글로벌 도시가 되기 위해서는 여러 가지 노력이 필요하지만 그중 문화 인재 육성이 매우 중요하다고 생각한다. 메네스 음대가 인천에 설립돼 인재 양성 뿐만 아니라 인천이 문화 부문에서도 국제도시로 성장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우리 시와 메네스 음대 간 다양한 협력을 기대하며, 보다 속도감 있게 캠퍼스가 설립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윤원석 인천경제청장은 “메네스 음대는 예술, 패션, 문화의 세계적 중심지인  뉴욕 맨하탄에 위치해 있어 인천글로벌캠퍼스 내 본교 확장캠퍼스가 설립 된다면 K-클래식 인재가 세계적으로 뻗어나갈 수 있는 계기가 마련될 것이다”며, “조속한 시일내 본교의 우수한 프로그램이 도입될 수 있도록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리차드 케슬러 메네스 음대 학장은 “인천은 IGC, 아트센터 인천 등 매력적인 인프라들을 다양하게 보유하고 있다. 메네스 음대에 오랜 기간 몸 담아온 관리자로서, 그 동안의 논의가 이번 MOU로 결실을 맺게 돼 감회가 매우 깊다. 본교 교수 및 세계 굴지의 클래식 음악인으로 교수진 구성을 협의할 계획이다. ”고 말했다. 

/박신숙 기자 pss@hyundai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