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시 도서관, ‘길 위의 인문학’ 공모 선정
김포시 도서관, ‘길 위의 인문학’ 공모 선정
  • 김종득
  • 승인 2024.05.17 15:38
  • icon 조회수 7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선정된 도서관 프로그램당 1,000만원 지원받아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는 「2024 길 위의 인문학」과 「2024 지혜학교」 공모사업에서 운영중인 김포시 모든 도서관이 선정되었다.    <사진·김포시 제공>

 

김포시가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사)한국도서관협회가 공동주관하는 「2024 길 위의 인문학」과 「2024 지혜학교」 공모사업에서 운영중인 김포시 모든 도서관이 선정되는 성과를 거뒀다.

‘길 위의 인문학(일반과정)’과‘지혜학교(심화과정)’는 국민의 일상생활 공간과 가까운 공공도서관에서 문학·역사·철학 등 인문학에 담긴 가치와 지혜를 배우고, 삶의 의미와 방향을 찾을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선정된 도서관에는 도서관별로 프로그램당 1,000만 원이 지원된다.

김포시는 연초부터 공모사업 대응을 위한 대책회의를 추진해 도서관별로 차별화된 프로그램을 구상하고, 인문대학 강사 등과의 사전협의를 통해 성과를 거둘 수 있었다고 밝혔다.

특히, 전년도 사업에 대한 참여자 만족도 통계와 도서관 이용객의 니즈 분석으로 사업내용을 체계적으로 구성한 것이 주효했다는 평이다.

공모는 지난 3월부터 4월까지 진행됐으며, 교수진 위주로 구성된 심사위원들이 △사업 기획의 우수성 △사업 수행인력의 전문성 △예산 편성의 적절성 등을 평가해 지원 대상기관을 최종 선정했다.

마산도서관 외 5개 도서관에서는 “절망 속 학문의 빛-유배지에서 꽃 핀 이야기들” 등 길 위의 인문학 프로그램이, 장기도서관에서는 ‘동서양의 지혜를 통한 우리 자신 이해하기’ 프로그램이 연말까지 진행될 예정이다.

김병수 시장은 “인문학은 인간과 사회에 대한 깊은 통찰력을 길러 줌으로써 삶의 의미와 방향을 찾을 수 있도록 도와줄 것”이라며, “이번 공모 선정으로 도서관별로 보다 내실화된 독서진흥프로그램이 진행되는 만큼 많은 시민들이 참여해 인문의 가치를 접할 수 있게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프로그램 신청 및 내용은 김포시 평생교육 통합플랫폼을 참고하거나 각 도서관으로 문의하면 된다.

김포/김종득 기자 kjd@hyundai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