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 진료시 차량·동행 도우미 지원… 요금도 무료화
병원 진료시 차량·동행 도우미 지원… 요금도 무료화
  • 김정현
  • 승인 2024.05.14 14:31
  • icon 조회수 58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남시, 취약계층 이동 지원 ‘부름카’
성남시에 사는 거동 불편 어르신이 병원에 가려고 부름카를 타고 있다

성남시는 독거노인종합지원센터 등록 어르신을 대상으로 하던 ‘부름카’ 서비스를 8곳의 모든 노인 맞춤 돌봄서비스 수행기관 등록자 4202명으로 확대했다.

부름카는 거동이 불편한 취약계층 어르신이 병원 진료나 공공기관 방문이 필요할 때 차량과 동행 도우미(돌봄 매니저)를 지원하는 서비스다.

수행 기관별 담당 생활지원사(총 324명)를 통해 서비스 신청하면 배차 승인 후 돌봄 매니저(총 8명)를 매칭해 어르신 댁에서부터 병원 등 목적지까지 왕복 동행한다.

시는 지난해 7월 이 서비스를 시범 도입해 성남시독거노인종합지원센터에 등록된 어르신(1869명)을 대상으로 운영해 오다 올해 3월 4일부터 7곳 노인 맞춤 돌봄서비스 수행기관에 등록된 돌봄 대상 어르신(2333명)을 포함했다.

이를 위해 2,000만원(도비)이던 사업비를 6,150만원(시비 4,150만원+도비 2,000만원 포함)으로 늘렸다.

시범 운영 기간(2023.7~12)에 1회당 1,000원이던 이용 요금도 무료화했다.

시 관계자는 “시범 운영 5개월간 부름카를 이용하신 어르신은 296명”이라면서 “사회적 약자의 이동권을 보장하고, 고립감을 줄여 지역사회 일원으로서 건강한 삶을 도우려고 서비스 대상을 확대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