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생과 학부모 모두 행복한 하남시” 이현재 시장, 학부모회 만나 정담회
“학생과 학부모 모두 행복한 하남시” 이현재 시장, 학부모회 만나 정담회
  • 김준규
  • 승인 2024.05.06 15:02
  • icon 조회수 58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市 교육지원사업 소개, 주요 현안 관련 건의 청취

이현재 하남시장이 관내 고등학교 학부모회와 학교운영위원회 관계자를 만나 교육지원 현황 설명을 설명하고 교육프로그램 의견을 청취하는 등 교육 현안에 대해 폭넓게 논의했다. 

3일 하남시에 따르면 시는 이날 시청 상황실에서 관내 고등학교별 학부모회와 학교운영위원회 대표, 광주하남교육지원청 관계자 등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24년 고등학교 학부모회·학교운영위원회 정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정담회는 주요 교육 현안에 대해 소통하고, 이와 관련된 어려움 및 건의사항을 청취해 시정에 반영하기 위해 기획됐다. 

하남시는 이날 먼저 교육지원사업에 대해 소개했다. 

올해 하남시는 고등학생들의 역량 강화를 목표로 총 49억원의 예산을 투입해 △고교학력 향상사업(학력 향상을 위한 학습 환경 조성 지원) △고교특성화사업(학교별 자율 특색프로그램 운영지원을 통한 교육사업 다양화 및 자율성 향상 지원) △시설환경개선사업(학교 내 시설환경 개선 비용 지원) 등 9개의 고등학교 보조금 지원사업을 시행하고 있다.

다음으로 주요 이슈와 관련한 중·고교 신설 추진현황을 공유하고, 전반적인 교육환경 개선을 위해 △서울대 등 12개 대학을 탐방하는 대학교 캠퍼스 투어 △삼성이노베이션뮤지엄·현대자동차·기아자동차 등 기업체험 △워킹스쿨버스·하남형 스쿨존·초등학교 학교보안관 등을 시행하는 등 정책적 노력을 기울이고 있는 점도 소개했다. 

실제 하남시의 이 같은 노력은 학생들이 느끼는 소질과 적성개발에 대한 학교생활 만족도를 높인 주요 요인으로 분석된 바 있다. 

경기도가 지난해 12월 발표한 ‘2023 사회조사’ 결과를 보면 하남시 재학생들이 소질과 적성개발에 “만족한다”고 답한 비율은 50.3%(매우 만족 13.8+약간 만족 36.5%)로 도내 31개 시·군 중 유일하게 50%를 넘어서며 1위에 올랐다. 

이현재 시장은 이날 정담회에서 “우리시는 도시의 브랜드 가치를 높이려면 소질과 적성에 맞춰 자신의 역량을 키울 수 있는 교육환경을 조성해야 한다는 시정 철학을 토대로 다양한 교육지원사업을 펼치고 있다”라며 “앞으로도 학생과 학부모 모두가 행복한 하남시를 만들어나갈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강조했다. 

한편 하남시는 이달 안으로 초등학교와 중학교 학부모회·학교운영위원회 정담회를 개최할 계획이다.

하남/김준규 기자 kjk@hyundai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