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미래발전위’ 출범…분야별 35명 위촉
성남시 ‘미래발전위’ 출범…분야별 35명 위촉
  • 김정현 기자
  • 승인 2024.04.25 14:00
  • icon 조회수 6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상진 시장 “미래발전위, 민선 8기 시정 운영 핵심축”
성남시는 23일 신상진 성남시장과 간부공무원, 민간위원, 성남시 공공기관장 등 6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미래발전위원회 출범했다

성남시 시장 직속 자문기구인 ‘미래발전위원회’가 출범했다.

성남시 미래발전위원회는, 시정혁신과 교육·문화·체육, 안전·사회복지, 4차산업, 도시 등 5개 분과로 구성됐다.

변호사, 교수, 민간전문가 등 분야별 전문가 35명이 위촉 2년간 성남 미래 설계를 위한 정책 자문 역할을 한다.

성남시 미래 발전 전략 수립, 중장기 발전계획에 관한 사항, 주요 시책과 현안 사항, 시정의 혁신과 행정개선에 관한 사항 등에 대해 자문, 건의, 제안도 한다.

신상진 성남시장은 “미래발전위원회는 민선 8기 시정 운영의 핵심축으로, 성남의 미래를 그리는 데 중추적인 역할을 할 것”이라면서 “위원회를 통해 도출된 미래 비전과 전략을 시정에 반영해 성남의 새로운 도약의 기회로 삼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미래발전위원들에게 전문적인 지식과 경험을 바탕으로 성남시의 발전을 위해 적극적으로 활동해 줄 것을 당부했다.

시는 지난해 7월 개원한 시정연구원(연구진 12명), 같은 해 11월 위촉한 ESG 정책자문단(11명), 이번 미래발전위원회(35명) 등 분야별 미래 비전과 전략 마련 창구를 다각화하고 있다.

미래발전위원회 출범식은 23일 시청 3층 한누리에서 신상진 성남시장과 간부 공무원, 민간위원, 성남시 공공기관장 등 6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