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국제협력 증진 회의
고양시, 국제협력 증진 회의
  • 고중오 기자
  • 승인 2024.04.24 20:28
  • icon 조회수 67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한 대사 45개국 초청, 해외기업 유치 활성화 마중물

고양특례시가 2024년 고양국제꽃박람회 기간에 OECD국가 6개국과 커피벨트 국가 17개국 등 가장 많은 총 45개국의 주한대사를 초청해 국제협력 증진을 위한 회의를 개최한다.

시는 오는 27일 킨텍스 제1전시장에서 개최되는 이번 행사는 국제 협력이 적극적으로 요구되는 고양시농업기술센터와 고양국제 꽃박람회 재단, 자족도시실현국이 공동으로 기획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서는 고양특례시의 경제자유구역 지정에 관한 비전 발표를 시작으로 커피산업 도시육성 및 2025 국제꽃박람회 개최 방안 발표에 이어 고양국제꽃박람회장를 참관할 예정이다.

시는 이번 행사로 경제자유구역 지정 당위성 확보는 물론 커피벨트(커피나무가 자라기에 적합한 남위(南緯) 25도에서 북위 (北緯) 25도 사이에 있는 열대 지역) 국가와의 협업을 통한 고양 커피산업 인프라 구축에도 물꼬를 틀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특히 시는 국제꽃박람회 참여국 확대 효과로 이어져 앞으로 글로벌 자족도시로 나아가는 기폭제가 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한편 이동환 고양시장은 전 세계 45개국 주한 대사들과 함께하는 명실상부한 국제회의인 만큼, 이번 교류가 고양시 해외기업 유치 활성화에 마중물이 되어 시 재정에 큰 활력이 될 것으로 기대하며 폭발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국내 커피 수요를 뒷받침 하는데 있어 그 중심에 고양시가 있도록 하는 한편 특히 고양시 개청 이래 가장 많은 국가의 주한대사가 참여하는 행사인 만큼 잘 준비해서 좋은 성과를 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고양/고중오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