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 킨텍스, ESG 경영 결과 … 재사용 순환경제 성과 돋보여
고양 킨텍스, ESG 경영 결과 … 재사용 순환경제 성과 돋보여
  • 고중오 기자
  • 승인 2024.02.21 15:41
  • icon 조회수 7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양시 부패방지 시책평가 최우수’ 성과
안전관리 강화, 사고 없는 킨텍스 만들어
킨텍스 2 전시장, 2023년 ESG 경영 결과 발표, 친환경 전시장 구현 위한 탄소중립, 재사용 순환경제 부분성과 돋보여 <사진 고양시 제공>

킨텍스가 21일, ESG 경영 10대 목표와 25대 과제에 대한 2023년도 실천 결과를 발표한 결과 친환경 전시장 구현 위한 탄소중립, 재사용 순환경제 부분의 성과가 돋보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결과는 지난해 발표한 ESG 중장기 로드맵의 첫해 성과로서 킨텍스 ESG 경영의 4대 방향인 ‘탄소중립(E)’, ‘상생협력(S)’, ‘윤리경영(G)’, ‘안전경영(+S)’을 기반으로 했으며 주요 성과로는 친환경 전시장을 만들기 위한 탄소중립 부분에서 ‘No-Paper 오피스 구현’을 위한 종이 사용량 5%감축 목표를 약 5배인 25%까지 줄였으며 전시장 발생 폐기물 재사용율 7%목표도 12%까지 초과 달성하는 실적을 거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제3전시장 건립에도 친환경 요소를 적극 도입, 기본 설계에 태양광 등 신 재생 에너지 구축을 반영하여 향후 RE-100 전시장으로 운영될 수 있는 기틀을 마련했다.

이외에도 플라스틱 1회용품 사용을 줄이기 위해 내부에 입점한 식당, 카페와 공동실천 협약을 체결하는 등 내외부 구성원들 간의 협력을 통해 친환경 킨텍스를 만들기 위한 노력이 돋보였다는 평가를 받았다.

윤리경영에서는 ‘고양시 부패방지 시책평가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되는 성과가 있었으며 안전경영은 전시장 안전관리를 강화하여 안전사고 없는 킨텍스를 만들었다는 결실을 거두었다.

특히 킨텍스 ESG 경영의 차별 점은 외형에 얽매이기보다 실천을 위한 구체적 수치들로 이뤄진 연도별 목표 관리제를 도입하고 있다는 것으로 매년 정량 실적을 체크하고 수정, 보완하는 과정을 거칠 계획이다.

한편 킨텍스 이재율 대표이사는 ESG 경영의 구체적인 목표와 지표가 도입된 첫해에 가시적 성과가 있어 기쁘다며 지난해 성과 점검을 통해 강화할 부분과 개선 사항을 도출하여 2024년에도 더욱 발전된 ESG 경영을 실천하겠다고 의지를 밝혔다. 

고양/고중오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