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대원2동·신장2동 내년 업무 개시
오산시, 대원2동·신장2동 내년 업무 개시
  • 오용화
  • 승인 2023.12.06 1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구 6만여명 넘는 과밀화 행정서비스 수요 대응 분동

오산시가 복잡·다변화하는 행정서비스 수요에 대응하기 위해 내년 1월 2일부터 대원2동과 신장2동 행정복지센터를 각각 개청하고 업무를 개시한다.

대원동과 신장동은 각각 인구 6만 명이 넘는 과밀화로 인해 민원 대기시간이 길어지고 행정·복지 서비스의 질이 저하될 수 있어 주민들로부터 분동(分洞)의 필요성이 꾸준히 제기됐다. 이에 따라 주민설명회 등 각계의 의견 수렴을 거쳐 분동 작업이 전격적으로 추진됐다.

대원동은 동부대로를 기준으로 대원1·2동으로, 신장동은 1호선 철도를 기준으로 신장1·2동으로 분리된다. 

이에 따라 현재 인구 약 6만4,000여 명의 대원동의 경우 대원1동은 4만5,000여 명, 대원2동은 1만9,000여 명으로 나뉘고, 인구 약 6만여 명의 신장동은 신장1동 3만 6,000여명, 신장2동 2만4,000여 명으로 나뉜다.

시는 향후 개발계획에 따라 대원2동은 5만 3,000여 명, 신장2동은 4만 2,000여 명까지 인구가 늘어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분동이 완료되면 오산시는 1989년 시(市) 승격 당시부터 운영되던 6개 행정동(중앙동, 대원동, 남촌동, 신장동, 세마동, 초평동)에서 8개 행정동(기존 6개 동 + 대원2동, 신장2동)으로 행정체계가 개편된다.

시 관계자는 “이번 분동으로 시민의 행정·복지 수요에 더 능동적으로 다가가고 양질의 서비스 제공으로 시민 삶의 질이 향상될 것”이라며 기대감을 나타냈다. 

한편, 대원2동 행정복지센터는 오산시 동부대로 332-13, 가동 1층(고현동, 더테라스퀘어)에, 신장2동 행정복지센터는 오산시 내삼미로79번길 48, 3~4층(수청동, 리더스프라자)에 위치해있다.

오산/오용화 기자 oyh@hyundai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