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 ‘이달의 독립운동가’ 이응식 선생 선정
안성시, ‘이달의 독립운동가’ 이응식 선생 선정
  • 최윤호
  • 승인 2023.12.01 20: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성시와 국가보훈부 경기동부보훈지청은 공동으로 이응식(李應植 1878.12.21.~미상.) 선생을 「2023년 12월 이달의 안성독립운동가」로 선정했다. 이응식 선생은 이죽면 장계리 사람으로 1919년 4월 1~2일 이틀간 죽산에서 전개된 만세운동에 참여한 인물이다.

이응식 선생은 4월 1일 이기훈, 최창달 선생과 함께 이죽면 두현리로 도로보수 부역에 나온 인부들에게 ‘조선 독립 만세’를 함께 외치자고 권하였으며, 주민 수백 명과 이죽면 죽산리에 있는 이죽면사무소와 죽산주재소까지 만세 시위행진을 벌였다. 죽산 장날인 4월 2일에는 죽산 시장에 모여든 1천여 명의 군중과 또다시 만세 시위를 일으켰고 죽산주재소로 만세를 외치며 행진하다가 체포되었다. 

선생은 1919년 6월 6일 경성지방법원에서 보안법 위반으로 징역 10개월을 받고 항소하였으나 같은 해 7월 18일 경성복심법원과 9월 27일 고등법원에서 각각 기각되어 옥고를 치렀다. 정부는 이응식 선생의 공훈을 기려 2012년에 건국포장을 추서하였으나 현재까지 후손을 찾지 못해 미전수 독립유공자로 남아있다. 

선생의 후손을 알고 계시는 분들은 안성3.1운동기념관(☏031-678-2500)으로 연락을 주시기 바랍니다.

안성/최윤호 기자 cyh@hyundai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