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기업 7곳, 베트남·싱가포르 수출판로 ‘활짝’
수원기업 7곳, 베트남·싱가포르 수출판로 ‘활짝’
  • 오용화
  • 승인 2023.11.01 18: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시 수출판매개척단, 현지 바이어 70곳과 상담 진행
참가업체 통역·항공료 50% 지원 등 판로개척 적극 도와

 

수원시가 관내 중소제조기업 7개사의 베트남, 싱가포르 수출 판로 개척을 지원한다.

‘2023 중소기업 싱가포르·베트남 수출판매개척단’은 싱가포르와 베트남 소재 70개 사 바이어(구매자)를 발굴해 수출 상담을 진행한다. 10월 30일부터 11월 4일까지 4박 6일 일정이다.

수원시는 1개 참가업체 당 현지 10개 사 바이어와 만남을 주선하고 통역과 항공료 50%(1개 사 1인)를 지원한다.

우선 수출판매개척단은 지난 10월 31일 싱가포르 비즈니스센터에서 열리는 싱가포르 수출상담회에 참석해 싱가포르 35개 사 바이어를 만났다. 11월 2일에는 베트남 하노이 비즈니스센터에서 열리는 하노이 수출상담회에서 하노이 바이어 35개 사 바이어를 만나 수출 상담을 진행할 예정이다.

수출판매개척단은 소비재, 건강, 생활용품, IT제품 등 품목의 수출 판로를 개척할 계획이다. 수출판매개척단에 참가한 업체는 △로보그램(코딩교육 등 소프웨어) △볼트크리에이션(폴리머 에어필터 등) △솔리드아이티(3D설계 소프트웨어) △타임바이오(피부 재생 화장품) △에이와이중공업(유압브레이커) △오션플로우(쿨매트 배게 등) △코스파니엘(앰플, 클렌징 등 화장품) 등이다.

수원/오용화 기자 oyh@hyundai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