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수제품 경진대회 시상식
고양시, 수제품 경진대회 시상식
  • 고양/고중오 기자
  • 승인 2023.07.24 16:03
  • icon 조회수 6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섬유·가죽 등 6개 분야 53개 작품 출품
16개 수상작 선정…대상 ‘정진택 작가’
“관내 수제품 산업 지원 아끼지 않을 것”

 

고양특례시가 제4회 고양시 수제품 경진대회 시상식을 지난 21일 고양어울림누리 어울림미술관에서 개최했다.

이번 대회에 도자, 금속, 목·칠, 섬유·가죽, 종이, 기타 6개 분야에서 총 53개의 작품이 출품됐으며 심사는 품질, 상품성, 디자인, 창의성을 기준으로 엄격한 심사 결과 16개의 수상작이 선정됐다.

대상의 영광은‘의자’작품을 출품한 정진택 작가가 차지했다.

정진택 작가의 의자는 오크 원목으로 만든 곡선형 의자로, 아름답게 조각된 여러 조각의 나무로 이루어진 작품으로 예술성과 실용성을 갖추어서 심사위원들의 높은 점수를 받았다.

이외에도 중력을 이용해 작동하는 무전력 장난감 ‘똑딱이 12간지’, 압축한 종이로 제작된 패션 안경테‘종이 안경’같은 참신한 친환경 제품이 수상했다.

이번 수상자들은 오는 11월 코엑스에서 열리는 국내 최대 수제품 전시회 ‘K-핸드메이드페어 2023’에 참가하게 된다.

한편 고양특례시는 수제품은 우리의 문화와 전통, 그리고 지역 사회의 아름다움을 반영하는 소중한 작품이라며 고양시의 멋을 담은 작품으로 고양특례시를 빛낸 모든 작가님들께 감사드리며 고양시 수제품 산업에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고양/고중오 기자 gjo@hyundai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