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남아 방문 시 모기매개 감염병 주의
동남아 방문 시 모기매개 감염병 주의
  • 최윤호
  • 승인 2023.03.22 18:42
  • icon 조회수 78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평택시, 예방수칙 준수 당부

평택시에서는 해외여행의 수요가 급증함에 따라 베트남 등 방문 후 뎅기열에 감염되는 사례가 발생한 데 이어, 최근 올해 첫 지카바이러스 감염증 환자도 확인됨에 따라 동남아시아 출국을 준비하는 시민들에게 모기매개 감염병에 감염되지 않도록 예방수칙 준수를 당부했다.

뎅기열, 치쿤구니야열, 지카바이러스 감염증은 병을 일으키는 원인체는 각기 다르지만, 모두 감염된 숲모기류(이집트숲모기, 흰줄숲모기)에 물려 전파되는 감염병으로 매개 모기가 동일하다. 해외 유입 모기매개 감염병 3종은 각각 전 세계 아열대 및 열대지역 약 100여 개국에서 매년 발생하고 있으며, 동남아시아 10개국은 모두 매개모기 서식 및 모기매개 감염병 자체 발생이 보고된 국가에 해당한다. 올해 현재까지 국내 발생이 보고된 모기매개 감염병 사례는 이번에 첫 확진된 지카바이러스 감염증 환자를 포함하여 모두 41명으로, 2022년 같은 기간(2명) 발생 대비 약 21배 증가했다.

국토교통부 에어포탈 자료에 따르면 올해 1월부터 3월까지 여객 수는 463만 5614명으로 집계되었으며, 가장 많이 찾은 지역은 아시아(219만 2502명)로 전체 여객 수의 1/3을 차지한 만큼, 평택보건소 관계자는 “긴 옷 착용, 기피제 사용 등 모기매개 감염병 예방수칙을 숙지하여 뎅기열, 치쿤구니야열, 지카바이러스 감염증에 감염되지 않도록 각별히 주의할 것”을 당부했다.

평택/최윤호 기자 cyh@hyundai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