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물포 르네상스’등 핵심사업 협력 요청
‘제물포 르네상스’등 핵심사업 협력 요청
  • /김종득 기자
  • 승인 2022.09.28 1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정복 시장, 인천 국회의원들과 정책간담회
주요사업 국비확보 지원도 건의

유정복 인천시장이 인천지역 국회의원들과 만나 민선8기 시정비전과 방향을 공유하고 지역현안 해결 협조와 국비지원을 요청했다.

28일 인천시는 이날 서울 국회의원회관에서 ‘인천시와 인천지역 국회의원간 정책간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간담회는 민선 8기 출범이후 여·야, 시 정부가 함께하는 첫 공식 모임으로 김교흥 더불어민주당 인천시당위원장을 비롯한 인천지역 국회의원 10명과 국민의 힘 정승연 인천시당위원장이 함께 참석했다.

우선 유정복 시장은 빠르게 변화하는 사회와 다양한 주민요구에 대응하기 위해 현행 2군(郡)·8구(區)의 행정체제를 2군·9구로 개편하는 방안에 대해 설명했다.

이어 인천 내항과 주변 원도심 지역을 개발하는 ‘제물포 르네상스’와 글로벌 금융자본 유치, 신산업 육성 등을 통해 인천이 글로벌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도록 ‘뉴 홍콩시티’ 등 민선8기 핵심 공약사업의 성공적 추진을 위한 협력도 요청했다.

특히, 이날 회의에서 당면현안 해결방안과 신규 사업을 비롯해 내년도에 역점을 두어 추진해야 할 인천시 주요 국비사업 중 정부예산안에 충분히 반영되지 못해 국회 예산심의 과정에서 증액이 필요한 사업들에 대해 적극적인 지원 사격을 요청했다.

내년도 국비지원 건의사업으로는 △캠프마켓 공원·도로부지 매입(642억 원) △지역사랑상품권(720억 원) △송도9공구 아암물류단지 진입도로 개설공사(105억 원) △국립대학병원 분원 설립(13억 원) △수도권 감염병 전문병원 구축(23억 원) △바이오의약품 원부자재 상용화 지원센터 구축(65억 원) △스마트 광역 미세먼지·악취 종합관제센터 구축(8억 원) △스마트그린산단 촉진(70억 원) 등 13개 사업, 2,867억 원의 국비 반영을 요청했다. 

유정복 시장은 “300만 인천 시민들을 위해 여야가 오늘처럼 ‘인천원팀’으로서 계속 힘을 모아주시길 바란다”며 “오늘 정책간담회가 인천이 세계 초일류도시로 가는 중요한 단초가 되길 바라며 의원님들의 많은 관심과 협력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김종득 기자 kjd@hyundai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