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대호 안양시장 “하천 인근 거주자 조심”
최대호 안양시장 “하천 인근 거주자 조심”
  • 안양/이양희기자
  • 승인 2022.06.30 16: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쌍개울 광장덕천교중앙초교 일대 도보 순찰
호우주의보 발령 기상 상태 주시시민안전 만전

 

최대호 안양시장이 30일 자신의 SNS를 통해 안양에 많은 양의 비가 내리고 있다며, 시민들은 되도록 외출이나 차량 운전을 자제할 것과 하천 근처에 사는 주민들에게는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최 시장은 이날 이른 아침 시민들이 많이 찾고 있는 쌍개울 광장 일대와 덕천교·중앙초교 일대를 도보로 순찰한 후 집중호우로 인해 하천이 범람하고 있고 나무가 쓰러지는 등 위험한 상황이 발생하고 있다며 현장 상황을 전했다.

호우주의보 발령에 따라 안양시는 비상근무 태세에 돌입, 기상 상태를 예의 주시하면서 시민 안전에도 만전을 기하고 있으며, 안양시는 현재 침수 우려가 있는 비산교와 비산대교, 내비산교 그리고 수촌교와 대한교의 하부구간 도로를 새벽 3시경부터 통제하고 있다.

산사태 취약지인 박달동, 석수동, 비산동 등 8곳과 가로수전도 우려 지역에 대해서는 순찰을 강화하는 한편, 둔치주차장 9곳을 봉쇄하는 가운데 침수가 우려되는 차량을 견인 조치하고, 호우로 하천변에 쌓이는 쓰레기 수거에 나섰다.

안양/이양희기자 lyh@hyundai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