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기후변화 대응 빗물 재활용률 높인다
안양시, 기후변화 대응 빗물 재활용률 높인다
  • 안양/이양희기자
  • 승인 2022.04.18 17: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한국빗물협회, 친환경 물 순환도시 조성 업무협약 체결
연구자료성과 공유…정보 교류정책 아이디어 발굴 힘 모아

빗물에 대한 재활용률이 확대될 전망이다.

안양시와 (사)한국빗물협회(이하 한국빗물협회)가 지난 15일 안양시청에서 친환경 물 순환도시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급격한 기후변화속에서 효율적인 빗물 이용과 물 순환 관련분야 교류 협력을 위한 자리로 마련됐으며, 협약에 따라 안양시와 한국빗물협회는 빗물 이용·관리 분야 연구자료와 성과를 공유하고 정보 교류 및 정책 아이디어 발굴에 힘을 모은다.

시는 하천복원사업이나 도시재생 및 정비사업과 같은 각종 도시개발사업에 환경친화적 개발을 도입하기 위한 자문에 도움을 받고, 물 순환관련 기술 공유로 안양시 소재기업과 협회의 상생발전을 기대하고 있다. 협약식에는 최대호 안양시장과 최경영 한국빗물협회장 등 관계자 7명이 함께했다.

최 시장은“추진 중인 개발사업에 빗물의 재활용을 적용해 물 순환도시를 조성하고, 급격한 기후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수 있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빗물협회는 2018년 10월 30일 설립된 환경부 소관 비영리 법인이다. 빗물을 활용하여 가뭄과 같은 기후변화대응과 친환경 물 순환 체계 구축을 위해 빗물의 저류, 침투 등과 관련한 기술을 연구 개발하는 일을 하고있다.

안양/이양희기자 lyh@hyundai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