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입관리시스템 ‘스피드게이트’ 시범 운영
출입관리시스템 ‘스피드게이트’ 시범 운영
  • 평택/최윤호 기자
  • 승인 2022.03.16 16: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평택시, 민원인 안전 도모효율적 청사 보안 기대

 

2022년 5월부터 평택시청을 방문하려면 신분증을 제시하고 방문증을 받아 출입해야 한다.

 평택시는 코로나19와 같은 감염병 확산방지와 민원인의 안전을 도모하고 효율적인 청사 보안을 위해 3월 시청 본관 및 신관 4곳에 10개의 출입관리시스템(스피드게이트)을 설치했으며, 출입절차에 대한 준비과정을 거쳐 5월에 시범운영하고 6월부터 본격 운영한다고 밝혔다.

 5월부터 시청사에 출입할 경우, 중앙현관 안내데스크에서 신분증을 제시하고 방문증을 수령해 출입관리시스템(스피드게이트)을 통과해야 한다. 운영시간은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이며, 종합민원실과 농협, 세정과, 징수과 등 상시 민원인 방문이 많은 곳은 이번 운영에서 제외된다.

 시는 변경되는 출입방법에 대해 시범운영 기간 동안 시 공식 누리집(홈페이지), 소식지(굿모닝 평택) 및 SNS 계정 등 다양한 방법으로 사전 홍보해 시민들의 불편을 최소화 한다는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시민들께서는 새로운 출입관리시스템으로 청사 출입에 다소 불편하시더라도 코로나19와 같은 감염병 확산 방지와 청사 보안을 위해 협조를 부탁드린다”며, “안내도우미를 배치하여 시청방문에 불편함이 없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경기도 내에서는 도 본청과 수원시 등 8개 시군이 출입관리시스템(스피드게이트)을 설치・운영하고 있다.

평택/최윤호 기자 cyh@hyundai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