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서 단 한 건의 산불도 허용 않겠다”
“안양서 단 한 건의 산불도 허용 않겠다”
  • 안양/이양희기자
  • 승인 2022.03.16 16: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대호 안양시장, 비봉산 산불감시초소 방문점검

 

최대호 안양시장이 지난 15일 동안구 비산1동 비봉산 중턱의 산불감시초소를 방문해 산불 경각심을 다시 한 번 고취했다.

이날 최 시장은 초소근무자들의 노고를 격려하고, 관계공무원들에게 "안양에서 만큼은 단 한 건의 산불도 발생하지 않도록 예방활동에 빈틈없도록 할 것"을 주문했다.

산불감시용 드론의 운영상황도 점검, 산불감시원의 발길이 미치지 못하거나 잘 드러나지 않는 분야까지도 예방을 철저히 해 달라고 당부한후 현장에서 열리는 산불 사진전도 둘러봤다.

무인 비행물체인 드론을 활용한 시의 산불감시시스템은 지난해 전국 첫 도입사례로서 산불발생 취약시기인 봄·가을에 걸쳐 활용되고 있다.

최 시장은 또 "산을 찾는 인구가 급증하는 봄철이 다가왔다"며, "경각심을 늦추지 말고 산에서 인화성 물질을 소지하거나 사용하는 일이 없도록 할것"을 강조하고, 최근 경북과 강원 지역 대형 산불이 발생한 것과 관련해서는“매우 안타까운 일이며 슬픔을 함께한다. 위로와 함께 많은 도움의 손길이 이어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현재 산불예방에 따른 감시탑 3곳과 감시초소 5곳을 설치해 운영 중이고, 전문인력 34명을 현장에 투입해 감시활동을 벌이고 있다.

안양/이양희기자 lyh@hyundai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