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청식 권한대행, 대선 투표소 현장 점검
조청식 권한대행, 대선 투표소 현장 점검
  • 수원/오용화 기자
  • 승인 2022.03.09 17: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확진자격리자 혼선 없이 원활한 투표 진행 관리”

 

조청식 수원시장 권한대행이 8일 오후 제20대 대선 투표소 현장을 점검하고, 투표사무 종사원에게 “대선 투표가 차질 없이 이뤄지도록 철저하게 관리해 달라”고 당부했다.

조청식 권한대행은 이날 청소년문화센터 연수동(인계동 제4투표구), 매화초등학교 체육관(매탄1동 제5투표구), 매화초등학교 모둠학습실(매탄1동 제6투표구) 등 3개소를 찾아 투표소를 점검했다.

조청식 권한대행은 “확진자·격리자 투표 때 혼선이 일어나지 않도록 선관위 지침에 따라 원활하게 투표가 진행되도록 관리해 달라”며 “또 확진자·격리자와 일반 투표자들의 동선이 겹치지 않게 하는 등 방역관리에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제20대 대선 본투표는 9일 오전 6시부터 오후 6시까지 진행되고, 확진자·격리자는 일반 유권자들이 투표를 마감한 후 오후 6시부터 7시 30분까지 직접 투표함에 투표용지를 넣는 방식으로 투표하게 된다. 수원시 관내 투표소는 총 268개소다.

한편 수원시는 선거사무종사자 중 확진자와 밀접접촉했거나 신속항원검사에서 ‘양성’이 나온 사람을 대상으로 7일 오후 5시부터 각 구 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PCR 검사를 진행하는 등 안전하게 선거사무를 할 수 있도록 지원했다.

수원/오용화 기자 oyh@hyundai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