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문화 가족과 함께하는 공감대 형성” ‘삼삼한 구리’ 토크콘서트
“다문화 가족과 함께하는 공감대 형성” ‘삼삼한 구리’ 토크콘서트
  • 김기문 기자
  • 승인 2021.11.25 13: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양한 국적 가진 3명 출연…일상 이야기 나눠
안승남 시장 “문화 다양성 공존 위해 정책 추진”

 

구리시가 다양한 문화에 대한 시민 이해를 높이고 공감대를 형성하고자, 지난 24일 구리시 여성행복센터 대강당에서 다문화가족과 함께하는 공감 토크콘서트「삼삼한 구리 톡」12월 편을 개최했다.

이번에 8회차를 맞은「삼삼한 구리 톡」은 지난 5월부터 매월 한 차례씩 열리고 있는 대화의 장이다. 구리시는 편안한 분위기에서 각계각층에 있는 시민과 일상적인 이야기를 나누며 생생한 여론을 수렴해 시정 운영에 적극적으로 반영하고 있다.

특히 12월 방송에는 관내 다양한 문화와 국적을 가진 여성 3명(일본, 베트남, 필리핀)이 출연하여 △한국 생활 적응기 △나라별 문화 차이에서 발생한 일화 △결혼과 육아, 일자리 등 일상의 다양한 영역에서 겪는 일들에 대해 진솔한 경험을 나누는 자리를 가졌다.

이날 토크콘서트에 참여한 미야우치 아키오(일본)씨는“문화적 배경이 다르지만 결국에는 다 같은 구리시민이라는 생각이 들었고 서로 많은 부분에서 공감했다”며,“앞으로도 활발한 교류를 통해 서로 어울리고 가까워지는 시간을 갖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안승남 시장은“우리 사회에는 다양한 가족 유형이 있고, 다문화가족은 그중 하나의 가족 모습을 구성하는 소중한 이웃이다”라고 말하며,“문화 다양성의 가치가 공존할 수 있도록 상생 정책을 추진하고 소통과 협력을 통해 열린 비전을 품은 구리 시민행복특별시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전했다.

구리/김기문 기자 ggm@hyundai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