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공항서 배민 자율주행 배달로봇 달린다
인천공항서 배민 자율주행 배달로봇 달린다
  • 연합뉴스
  • 승인 2021.09.24 1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로봇산업진흥원, 인천국제공항공사, 우아한형제들[우아한형제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한국로봇산업진흥원, 인천국제공항공사, 우아한형제들[우아한형제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배달의민족의 실내 배달로봇 '딜리타워'가 내년 인천국제공항에서 실내 배송 서비스를 펼친다.

배달의민족을 운영하는 우아한형제들은 인천국제공항공사, 산업통상자원부 산하 한국로봇산업진흥원과 함께 로봇 배송 서비스를 위한 협약을 맺었다고 24일 밝혔다.

우아한형제들은 우선 내년 하반기 인천국제공항 제1터미널에서 로봇 배송 서비스를 내놓는다. 이를 위해 딜리타워 적재공간을 공항 환경에 맞게 바꾸고, 인천공항 전용 서비스를 위한 인프라 구축에 나선다.

우아한형제들은 "여객 터미널 식음 매장은 기존에 없었던 공항 내 배달 서비스가 가능해져 신규 매출을 창출할 수 있을 것"이라며 "게이트가 멀리 떨어져 있거나 탑승 시간이 촉박해 매장 이용을 어려워했던 불편함이 사라지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tsl@yna.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