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천시, 출산가정 건강관리서비스 본인부담금 90% 지원
이천시, 출산가정 건강관리서비스 본인부담금 90% 지원
  • 연합뉴스
  • 승인 2021.09.15 11: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모·신생아 건강관리사 이용료 지원 (PG)[제작 조혜인] 일러스트
산모·신생아 건강관리사 이용료 지원 (PG)[제작 조혜인] 일러스트

 

경기 이천시는 '산모·신생아 건강관리 서비스' 본인부담금의 90%를 지원한다고 15일 밝혔다.

이를 위해 지난달 보건복지부와 사회보장제도 신설 협의를 마쳤으며 추경을 통해 사업비 1억3천100만원도 확보했다.

해당 서비스는 출산가정에 건강관리사를 보내 산모 회복과 신생아 양육을 돕는 복지사업이다.

현재 중위소득 150% 이하 가정에 대해 정부에서 이용료의 절반가량을 지원하며 나머지는 본인 부담이다.

시에서 본인부담금 90%를 지원하게 되면 서비스 유형 별로 26만1천∼129만6천원을 환급받을 수 있다.

서비스 종료일이 지난 7월 16일 이후인 출산가정이 대상이며 27일부터 접수를 받는다.

시 관계자는 "건강관리서비스 본인부담금의 90%를 지원하는 것은 이천시가 전국에서 처음"이라며 "출산 가정에 실질적인 도움을 주고 출산 친화적 환경을 만드는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chan@yna.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