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스널, 코로나 확진자 발생으로 미국 프리시즌 투어 취소
아스널, 코로나 확진자 발생으로 미국 프리시즌 투어 취소
  • 연합뉴스
  • 승인 2021.07.21 1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스널 홈구장 에미레이츠 스타디움[EPA=연합뉴스 자료사진]
아스널 홈구장 에미레이츠 스타디움[EPA=연합뉴스 자료사진]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아스널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타격으로 새 시즌 준비에 차질을 빚게 됐다.

영국 스카이스포츠는 20일(이하 현지시간) 아스널 선수단 내 일부가 코로나19 양성 반응을 보이면서 아스널의 미국 프리시즌 투어가 취소됐다고 전했다.

아스널은 21일 미국으로 이동해 에버턴(잉글랜드), 인터밀란(이탈리아), 미요나리오스(콜롬비아)와 플로리다컵 경기를 치를 예정이었으나, 복수의 코로나19 감염자가 나오면서 미국으로 향하지 못하게 됐다.

새 시즌을 준비하는 미켈 아르테타 아스널 감독의 계획에 예상치 못한 변수가 생겼다.

정규리그 8위로 지난 시즌을 마친 아스널은 다음 달 13일 2021-2022시즌 EPL 개막전에서 브렌트퍼드와 맞붙는다.

boin@yna.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