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스마트ECO 경제자족도시’일군다
김포‘스마트ECO 경제자족도시’일군다
  • 박경천
  • 승인 2021.04.06 11: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5년까지 지역일자리 30000개 더 늘려
한강신도시 완성 등 38개 구체적 사업 추진
 
김포시가 4대 핵심 시정과 연계한 일자리사업을 통해 코로나19로 위축된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고 2025년까지 지역일자리 30,000개를 늘리겠다고 밝혔다. 더 큰 김포 실현을 목표로 설정한 프로젝트는 스마트ECO 경제도시, 평생교육도시, 대한민국 대표 평화관광도시, 경쟁력 있는 한강신도시 완성 등 4개 미션과 38개 구체적인 사업으로 구성됐다.

□지난해 고용없는 성장  

코로나19로 얼룩진 지난해 김포는 고용없는 성장을 한 것으로 나타났다. 1인 이상을 채용하면 의무적으로 가입해야 하는 고용보험 가입현황 분석결과 사업장은 

2,737개(전년대비 10.6%) 늘고 일자리는  4,050개(전년대비 4.1%) 증가했다. 

2017년 이후 사업장은 가장 큰 폭으로 늘어난 반면 일자리는 가장 소폭 증가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김포시는 지난해 사업장 증가 수 순위가 전국 지자체중 2위(경기도내 2위), 일자리 증가 수는 전국 23위(경기도내 8위)를 차지했다. 작년 말 고용보험 적용 기준 전체사업장 수는 28,649개로 전국 9위(경기도내 4위)이며, 일자리 수는 전국 31위(경기도내 11위)를 유지하고 있다. 3년 사이 사업장 수는 전국 순위에서 4단계, 일자리 수는 2단계 올라섰다.

□제조업 분야 감소 뚜렷, 50~60대 고용률 점점 증가

김포시는 제조업 분야가 전체 사업장의 34.8%를 차지하고 있다. 종사자도 48.7%로 높은 비중을 차지하고 있지만 하향세가 뚜렷하다. 제조업 사업장 비중이 5년 사이 7.2%p 감소하고 종사자 비중도 10.7p% 감소했다.

연령대별 고용인원은 40대>50>30대 순으로 많지만 60세 이상도 최근 4년간 4%p나 증가하며 15%를 차지하고 있다. 15세~29세 청년고용률은 전년보다 0.4%p 증가했다.

□고용쇼크로 390개 일자리 증발

지난해 코로나로 고용상황이 크게 악화된 가운데 김포시는 전체적으로 4,050개 일자리가 늘었지만 390개의 일자리가 코로나19로 증발했다. 충격이 가장 컸던 업종은 운수 및 창고업으로 307개의 일자리가 없어지고 예술·스포츠 및 여가관련서비스업종은 82개, 건설업 분야에서는 1개가 사라졌다.

반면 도소매업종과 보건 및 사회복지서비스업 일자리는 눈에 띄게 늘었다. 도소매업은 1,275개, 보건 및 사회복지서비스업은 1,124개의 일자리가 늘어나고 전문과학기술서비스업도 433개가 새로 생겼다.

□관내 전체 사업체 34,264개소 176,190명 종사

2019년 말 통계청 자료에 의하면 김포 관내 전체 사업체 수는 34,264개 종사자 수는 176,190명이다. 한편, 김포시민 중 전체 취업자 수는 2020년말 기준으로 230,900명이며 이 중 96,000여 명이 타지역 통근자로 나타나 교통인프라 개선의 시급성을 시사하고 있다. GTX-D노선 유치 등 교통인프라 확충에 대한 목소리가 높은 이유다.

□지역경제도 살리고 지역일자리 확대

 ‘4대핵심 시정 과제’는 경제자족도시 육성과 경쟁력 있는 도시조성을 목표로 한다.

 『스마트ECO 경제도시』분야는 일자리창출 및 다른 산업에 파급효과가 큰 사업으로 △대곶면 거물대리 일원 4차산업단지 조성 △대기업 및 첨단기업 유치 △김포페이 사용확대 및 공공배달앱 구축 △소상공인 경영안정 지원 △스마트그린 산업단지 조성 및 활성화 △제조융합혁신센터 건립 △스타트기업 육성 등 강소·중견기업 육성 △중소기업 경영안정 및 기술지원 △중소기업 환경오염방지시설 설치 지원 등 9개 사업이다. 약 778억원의 사업비가 소요된다.

 『평생교육도시』 분야는 평생학습관 건립, 학교급식물류지원센터 건립, 운양도서관 개관, 마산도서관 개관, 혁신교육지구 시즌Ⅲ 추진 등 10개의 사업으로 평생학습 도시를 조성하고 무상급식, 중고교 수학여행비 및 신입생 교복비 지원 등 평등교육을 위한 보편적 교육복지를 실현한다.

 『대한민국 대표 평화관광 도시』분야는 약 804억원의 사업비가 투입되는 △해강안 경계철책 제거 및 친수공간 조성 △애기봉 평화생태공원 개관 및 평화안보관광사업 △아라뱃길~애기봉~대명항 김포둘레길 조성 △한강하구 회주도로 조성 △애기봉 배후관광단지 조성 △문화복합관광어항 대명항 조성사업과 △김포 100년 먹거리 창출을 위한 평화경제특구 지정 등 8개 사업이 신성장동력으로 지역경제 활성화를 견인할 것으로 기대된다. 지역경쟁력 제고를 위한 『한강신도시 완성』분야는 △신도시 내 제2통합사회복지관 건립 △대중교통체계 개편 △공영주차장 확충 △운양 반다비 체육센터 건립 △장기 신고창 체육센터 건립 등 9개 사업을 중점 추진한다.

정하영 김포시장은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 경제를 활성화하고 지역 일자리를  확대하기 위해 국비 확보 등 중앙부처와 협력을 강화하고 대한민국 대표 중심도시로 도약하기 위해 모든 행정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김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