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이천-여주“광역 철도 힘모아 도입”
광주-이천-여주“광역 철도 힘모아 도입”
  • 서형문
  • 승인 2021.02.25 18: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회서 토론회 개최
광주시-이천시-여주시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 노선 도입방안 국회토론회(정성호 국회의원실 개최)가 개최된다. 토론회는 광주시, 이천시, 여주시 3개시가 공동으로 후원하며, 행사진행은 정성호 국회예결위원장 개회사를 필두로, 축사에 이재명 경기도지사와 소병훈 국회의원(국토교통위원회) 등이 예정되어 있다. 

광주시와 이천시는 2020년부터 함께 수도권광역급행철도 범시민추진위원회를 구성하여 급행철도 유치를 열망해왔고, 이러한 움직임에 교통 인프라가 빈약한 여주시도 동참하면서 광주-이천-여주 수도권광역급행철도의 도입의 절실함을 호소해왔다. 3개시는 그간 삼중고의 수도권 규제로 인해 지역발전이 저해되어왔으며, 오히려 소외지역에 교통 인프라를 우선 구축해야 수도권 내 불균형 심화를 막을 수 있다고 주장하고 있다. 

이번 광주-이천-여주 수도권광역급행철도 도입방안 국회토론회에서는 수도권 동남부의 철도 인프라에 대한 인식이 제고된다는 점에서 큰 의미를 둘 수 있다. 3개 도시 지역은 특히 수질보전 등 자연보존권역이라는 점에서 그린(녹색) 교통 인프라가 강화되어야 할 곳임에도 철도교통 분야의 소외지역이었다. 

이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