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184개 학교에 방역 지원인력 300명 투입
고양시, 184개 학교에 방역 지원인력 300명 투입
  • 연합뉴스
  • 승인 2021.02.23 10: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학교방역 지원 일자리사업 모습[고양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지난해 학교방역 지원 일자리사업 모습[고양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경기 고양시는 학교 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고 학생들의 건강을 지키기 위한 '방역 지원 일자리 사업'에 총 300명을 신학기 등교에 맞춰 투입한다고 23일 밝혔다. 이 사업은 100억원의 일자리 기금을 활용해 이뤄진다. 시가 학교 방역 일자리 지원사업을 위해 지난달 4∼10일 신청을 받은 결과, 300명 모집에 776명이 지원했다. 선정된 300명은 지역 내 유치원 14곳, 초등학교 87곳, 중학교 43곳, 고등학교 37곳, 특수학교 3곳 등 184개 학교에 배정돼 하루 3시간씩 주 5일간 근무하게 된다. 활동기간은 3월 초부터 7월 말까지다. 주요 업무는 ▲ 소독 및 방역 ▲ 발열 체크 ▲ 거리두기 준수 점검 ▲ 외부인 출입 통제 등 학교 내 코로나19 생활 방역 활동을 맡는다. 특히 올해는 코로나19 방역 효과를 높이기 위해 각 학교의 실제 여건을 고려해 학생 수 500명 이하 학교는 1명, 500명 이상은 2명씩 인원 배정을 차별화해 인력 운영의 효율성을 높였다. 이재준 시장은 "학교 개학에 맞춰 방역 인력을 각 학교에 투입해 학생들이 안전한 환경에서 학습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고양시는 지난해 학교방역 지원 일자리사업을 통해 180개 학교에 6∼12월 코로나19 방역 인력을 지원한 바 있다.

nsh@yna.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