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병용 의정부시장, “코로나 확산방지 최선”
안병용 의정부시장, “코로나 확산방지 최선”
  • 김한구 기자
  • 승인 2021.01.17 17: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 2주 연장 조치 긴급방역대책 회의 열려

 

의정부시는 17일 부시장, 코로나19 관련 국과장 및 권역동 국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2주 연장 조치에 따른 긴급방역대책 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방역대책회의는 코로나19 관련 다중이용시설 점검과 5인 이상 사적 모임 단속 현황을 공유하고 정부의 세부 조정안을 반영한 시설별 점검 방법 및 대책 방안을 논의했다.

의정부시의 2주 연장 방역대책은 유흥시설 등 집합금지 시설 영업금지, 망월사역 등 3개 임시선별진료소 운영을 통한 선제적 진단검사 기간 연장, 집합제한으로 변경된 식당·카페 등 다중이용시설 방역수칙 준수 확인·점검, 경찰 합동점검을 통한 5인 이상 사적모임 규제 강화 등의 방법으로 계속 시행해 나갈 방침이다. 

안병용 의정부시장은“중앙정부에서 동 주민센터까지 긴밀하게 정보를 공유해 신속한 대응을 나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달라”며 “이번 방역대책이 3차 유행과의 싸움에서 승패를 좌우할 것이므로, 의정부시민 모두가 5인 이상 사적 모임 금지 및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 연장에 따른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해 주실 것을 당부드린다”고 밝혔다.

의정부/김한구 기자 hgkim36@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