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친환경농업 활성화 지원 결실
인천시, 친환경농업 활성화 지원 결실
  • 박경천
  • 승인 2021.01.13 14: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기질 비료 등 지원 우수농산물 생산 서강화농협 최우수

 

인천시는 농림축산식품부에서 진행한 「2020년 친환경농자재 지원사업 평가」에서 서강화농협(농협장 황의환)이 최우수 기관상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번 평가에서 인천시는 전국 특·광역시 중 가장 좋은 평가를 받아 강화농협이 농림축산식품부장관상과 포상금 400만원을 받았다.

친환경농자재 지원사업은 인천 친환경 농업기반 조성을 위해 총 사업비 72억을 투입해 연면적 14,00 0ha의 농지에 토양유기물 증대와 화학비료 사용 절감을 위해 유기질비료, 토양개량제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인천의 친환경 농업은 강화군 등 5개 군·구에서 쌀, 과일, 채소 등 유기·무농약 농산물과 *G AP(Go od Agricultural Prac tices)라는 농산물우수관리제도를 통해 1,050ha의 농지에서 1만여 톤의 우수한 농산물이 생산되고 있다.

* GAP : 농산물의 안전성 확보와 농업환경 보전을 위하여 토양·수질 관리에서 농작물 재배·가공·유통 등 농산물 생산에서 최종 소비 단계까지 관리하는 제도

인천시는 친환경농업 활성화를 통한 건강한 먹거리 생산을 위해 2021년 22건 114억원의 사업비를 투자해 친환경농업 지원 및 기반구축 사업을 추진한다.

이동기 시 농축산유통과장은 “우리지역에서 생산된 우수한 농산물을 시민들께서 더욱 쉽게 구매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하여 도·농이 상생할 수 있도록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인천시는 지역에서 생산되는 우수 농산물을 활용하여 △초등돌봄교실 과일간식지원 △농업체험공간조성 △공공급식지원센터 설립을 위한 푸드플랜사업 등을 추진하고 있다.

박경천 기자 pgc@hyundaiilbo.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